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국, '2019 U20 월드컵' 포르투갈과 1차전서 패배…29일 2차전
유안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5-26 19:43
등록일 2019-05-26 00:37

U20 조별리그 F조 1차전서 0-1 패배…전반 7분 선제골 허용
25일 오후(현지시간)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F조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한국은 포르투갈에 패배를 당했다.

[공감신문] 유안나 기자=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포르투갈에 패배를 당했다. 

대표팀은 25일(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의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대회 F조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전반 7분 트린캉(브라가)에게 내준 결승골을 만회하지 못한 것이다. 

포르투갈은 전반 7분 자기 진영에서 한국의 공격을 막아낸 뒤 곧바로 빠른 역습에 나섰고, 조타(벤피카)가 전방으로 투입한 결정적 패스를 트린캉이 잡아 단독 드리블한 뒤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왼발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로써 한국은 U-20 대표팀 역대전적에서 포르투갈을 한 차례도 이기지 못하고 3무 6패의 열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특히 U-20 월드컵(세계청소년선수권 포함)에서 포르투갈과 6차례 만나 2무 4패에 그쳤다. 

한편, 한국은 2차전을 앞두고 있다. 한국 대표팀은 오는 29일 오전 3시 30분 티히의 티히 스타디움에서 남아프리공화국과 조별리그 F조 2차전을 펼친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