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정의화 의장 "장애인 삶의 질 향상 위한 노력 필요"
이은철 공공정책부장 기자
수정일 2015-04-20 18:27
등록일 2015-04-20 21:04

제35회 장애인의 날 맞아 재활시설 방문

[공감신문 이은철 공공정책부장] 정의화 국회의장은 4월 20일 '제35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 금천구 가산동에 위치한 정신장애인 직업·사회 재활시설(EM 실천)을 방문했다.
  이날 정 의장은 "장애인들이 적은 비용으로도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연구할 필요가 있다"며 "이들의 육체적·정신적 도전과 시련을 이겨내는 것에 도움을 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복지시설의 자생력 강화에 대해 "장애인 시설과 단체들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지원에만 의존할 게 아니라 지역 주민들과 협력을 통해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며 "EM 실천의 사례가 어려운 상황에 처한 장애인시설들을 발전시키는 데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정 의장은 작업장에서 장애인들과 함께 직접 인쇄 작업과정에 직접 참여했다. 이후 근로 장애인들로부터 애로사항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