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티몬 “국민 3명 중 2명, 내년 해외여행 가고싶어 해”

티몬, 고객 1800명 설문조사 결과

이다견 | 기사입력 2020/12/02 [12:03]

티몬 “국민 3명 중 2명, 내년 해외여행 가고싶어 해”

티몬, 고객 1800명 설문조사 결과

이다견 | 입력 : 2020/12/02 [12:03]

 

타임커머스 티몬(대표 이진원)이 고객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64%, 3명 중 2명이 내년에 해외여행을 떠나고 싶다고 답했다. 또한 ‘가족과 함께(52%)’ ‘5일 이상(78%)’ 떠나는 것을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설문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소식이 전해진 이후인 11월 23일부터 닷새간 진행됐으며, 모두 1,800명이 응답해 코로나 백신 개발과 해외여행에 대한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실제 내년에 ▲코로나19 백신을 접종 한 후 해외여행을 가겠다는 응답자는 57%, ▲백신을 안 맞아도 갈 수 있는 여행지가 있다면 바로 가겠다는 응답도 7%에 달해 전체의 64%가 해외여행을 희망했다.

 

힘든 시기를 함께 한 가족과 함께 해외여행을 떠나겠다는 바람도 컸다. 여행을 함께 떠나고 싶은 사람으로 가족을 꼽은 사람이 52%로 절반을 넘었으며, ▲친구(20%), ▲연인(15%)의 순으로 나타났다. 혼자 떠나겠다는 답변도 12%를 차지했다. 이들이 해외여행에서 가장 해보고 싶은 일은 ▲문화유적, 관광지 방문(44%)이었으며 ▲편하게 쉬고 싶다(22%)와 ▲현지 음식점과 주점 방문(20%) 등도 높게 나타났다. 

 

올해 해외여행이 사실상 불가능했기에 보상 심리도 반영되는 것으로 보인다. 5일 이상 일정으로 해외여행을 떠나겠다는 답변이 전체 78%를 차지했으며 ▲4일 15%, ▲3일 6% 순이었다. 또한 코로나19 상황이 길어짐에 따라 희망 여행지도 달라졌다. 지난 6월 조사에서는 동남아시아(60.5%)가 압도적인 1위였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27%로 낮아졌다. 대신 ▲유럽(21%), ▲대양주(15%), ▲미주(11%) 순으로 장거리 여행 응답이 평균 5%p 상승했다. 이에 따라 1인당 여행 예산 역시 ▲100만원 초과 200만원 이하가 46%로 가장 많았다.

 

한편, 티몬은 여행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를 조금이나마 충족시켜줄 수 있도록 티웨이항공과 손잡고 무착륙 항공 여행상품을 단독 특가로 6일까지 판매한다. 연말 연시, 비행기를 타고 상공에서 일몰과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특별 상품이다. 24일, 25일, 31일, 1월1일 등 희망하는 날짜를 선택해 여행을 다녀올 수 있으며, 25일 크리스마스 일출 상품 기준 9만9,000원부터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