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처 "비말마스크 전수조사 결과 3개 제품 부적합"

‘물샘 현상’은 부적절한 접합이 원인

전지선 | 기사입력 2020/07/09 [11:56]

식약처 "비말마스크 전수조사 결과 3개 제품 부적합"

‘물샘 현상’은 부적절한 접합이 원인

전지선 | 입력 : 2020/07/09 [11:56]
마스크 적합부위/식약처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9일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비말차단용 마스크에 대해 수거·검사한 결과, 35개사 56개 제품 중 2개사 3개 제품이 액체저항성 시험에서 부적합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비말차단용 마스크’의 물샘 현상에 대한 언론 보도에 따라 시중에 유통 중인 접이형과 평판형 제품을 대상으로 액체저항성 시험을 실시했다.

 

부적합한 품목 모두 허가 시에는 기준에 적합했지만 허가 후 마스크 생산과정에서 마스크 본체와 상·하 날개가 적절하게 접합되지 않아 물이 새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필터 등 원자재의 문제는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

 

마스크 부적합 내역 표 /식약처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조사 결과에 따라 부적합 제품을 생산·유통한 2개사에 공정 개선을 지시하는 한편, 해당 업체에 대한 제조업무정지 처분 및 부적합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를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국민께서 마스크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시중 유통 중인 마스크에 대한 품질 점검을 더욱 철저히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해당 업체는 소비자 안심을 위해 부적합 제조번호 외 제품 전체에 대한 회수·폐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