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부산은행, 사회적경제기업 소셜 릴레이 '핸드 인 핸드' 첫 주자로 나서

사회적경제기업 물품 200개 구입해 저소득 가구에 전달

염보라 | 기사입력 2020/07/08 [16:55]

부산은행, 사회적경제기업 소셜 릴레이 '핸드 인 핸드' 첫 주자로 나서

사회적경제기업 물품 200개 구입해 저소득 가구에 전달

염보라 | 입력 : 2020/07/08 [16:55]
/부산은행 제공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부산은행이 사회적경제기업 소셜 릴레이 ‘핸드 인 핸드’ 캠페인의 첫 번째 주자로 나섰다.

 

BNK부산은행은 8일 부산 사회적경제기업이 생산한 ‘핸드 인 핸드’ 물품을 본점 인근 저소득 가구에 전달하는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핸드 인 핸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구매 촉진과 시민 홍보를 목적으로 마련한 소셜 릴레이 캠페인이다.  

 

지난 2일 부산은행 본점에서 열린 사회적경제기업 소셜 릴레이 핸드 인 핸드 캠페인 선포식에서 부산은행은 부산광역시로부터 소셜 릴레이의 첫 번째 주자로 지명을 받은 바 있다.  

 

부산은행은 부산 사회적경제기업에서 200개의 핸드 인 핸드 물품을 구입했으며, 이를 본점 인근 저소득 가구 200세대에 직접 전달했다.

 

핸드 인 핸드 물품은 부산 사회적경제기업에서 생산한 5만원 상당의 ▲다과세트(드립백커피, 수제 레몬청, 머그컵 등) ▲클린세트(천연 탈취제, 아로마스프레이 등)▲ 푸드세트(고구마카라멜, 누룽지 등)로 구성됐다.

 

부산은행은 캠페인 다음 주자로 한국자산관리공사를 지목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빈대인 부산은행장은 "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이 직접 생산한 물품을 홍보하는 소셜 릴레이 캠페인에 첫 번째 주자로 부산은행이 참여하게 돼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캠페인이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물품 구매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물품 나눔을 통해 지역민과도 서로 상생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