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추미애 "윤석열, 내일 오전까지 '검언유착' 수사지휘 수용여부 답변하라"

"더 이상 옳지 않은 길로 돌아가서는 안된다"

전지선 | 기사입력 2020/07/08 [11:49]

추미애 "윤석열, 내일 오전까지 '검언유착' 수사지휘 수용여부 답변하라"

"더 이상 옳지 않은 길로 돌아가서는 안된다"

전지선 | 입력 : 2020/07/08 [11:49]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 수사지휘에 대한 수용 여부를 9일 오전까지 답변하라고 윤석열 검찰총장에게 공개적으로 요구했다./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게 일명 ‘검언유착 의혹’ 수사지휘 수용 여부를 9일 오전 10시까지 답변하라고 요구했다.

 

추미애 장관은 8일 입장문을 통해 "더 이상 옳지 않은 길로 돌아가서는 안된다. 9일 오전 10시까지 하루 더 기다리겠다"며 "총장의 현명한 판단을 기다리겠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저도 검찰조직 구성원의 충정과 고충을 충분히 듣고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어느 누구도 형사사법 정의가 혼돈인 작금의 상황을 정상이라고 보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 모두 주어진 직분에 최선을 다하면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보고 가야 한다"고 말했다.

 

추 장관은 "벌써 일주일이 지났다"며 답변을 재촉했다. 그러면서 "공(公)과 사(私)는 함께 갈 수 없다. 정(正)과 사(邪)는 함께 갈 수 없다"고 했다.

 

앞서, 지난 2일 윤 총장은 검언유착 의혹에 대한 전문수사자문단 소집 절차를 중단하고, 지휘에서 손 떼라는 수사지휘를 받았지만 일주일째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