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민주당 오영환 의원, 코로나19 확진자와 '악수'…자가격리 들어가

접촉사실 알게된 후 바로 코로나19 검사…오후 7시쯤 결과

전지선 | 기사입력 2020/07/03 [15:55]

민주당 오영환 의원, 코로나19 확진자와 '악수'…자가격리 들어가

접촉사실 알게된 후 바로 코로나19 검사…오후 7시쯤 결과

전지선 | 입력 : 2020/07/03 [15:55]
더불어민주당 오영환 의원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더불어민주당 오영환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전해져 국회에 비상이 걸렸다.

 

오영환 의원은 3일 문자로 "지난 1일 오후 6시 30분 의정부시 내 지역행사에서 악수 인사를 나눴던 시민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전했다.

 

오 의원은 이날 국회 생명안전포럼 세미나에 참석했으며, 이 세미나에는 같은당인 우원식‧이해식‧고영인 의원, 정의당 강은미 의원 등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 의원은 확진자와의 접촉을 파악한 즉시 서울 여의도성모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뒤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결과는이날 오후 7시쯤 나온다.

 

민주당 측은 오 의원과 접촉한 의원들에게 문자를 보내 의원회관에 대기할 것을 요청했다.

 

한편, 국회는 이날 3차 추경안 처리를 위한 본회의 개의와 관련해 “국회 차원에서 대응을 방역 전문과 등과 논의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