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트와이스 'MORE & MORE' "히피 스타일링 통해 처음 시도해보는 도발적이고 자유분방한 느낌 연출"

이재성 | 기사입력 2020/05/25 [16:24]

트와이스 'MORE & MORE' "히피 스타일링 통해 처음 시도해보는 도발적이고 자유분방한 느낌 연출"

이재성 | 입력 : 2020/05/25 [16:24]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가 신곡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 티저를 통해 '반전미'를 뽐내고 있다.

오는 6월 1일 컴백을 앞둔 트와이스는 푸릇푸릇한 꽃과 나무 배경이 인상적인 티징 콘텐츠로 싱그러운 매력을 선보였다.

25일 공식 SNS 채널에는 전혀 다른 분위기의 개인, 단체 이미지가 오픈돼 놀라움을 안겼다.

화려한 패턴 의상을 입은 아홉 멤버는 칠흑같이 검은 공간에서 매혹적인 눈빛을 전했다.

또 단체 사진에서 무언가를 원하는 듯 내뻗은 손동작으로 오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정연은 "히피 스타일링은 트와이스가 처음 시도해보는 도발적이고 자유분방한 분위기를 잘 보여준다. 타이틀곡과도 잘 어울리고, 멤버들이 제대로 소화한 덕분에 새 앨범의 콘셉트도 확연하게 드러난 것 같다"고 신곡 힌트를 남겼다.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리더 지효는 "완전히 상반된 콘셉트를 준비했다. 흑과 백처럼 한 가지는 도발적인 느낌이고, 또 다른 콘셉트는 맑고 순수한 매력을 담고 있다"며 확연히 다른 두 가지 비주얼 콘텐츠에 대한 설명을 덧붙였다.

새 노래 'MORE & MORE'의 프로듀싱과 작곡에 참여한 엠엔이케이(MNEK)는 '제6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베스트 R&B 앨범' 부문을 수상한 'H.E.R.'의 프로듀서다.

이어 마룬파이브(Maroon 5), 레이디 가가(Lady Gaga) 등 쟁쟁한 뮤지션과 작업한 줄리아 마이클스(Julia Michaels), 이매진 드래곤스(Imagine Dragons)의 대표곡 'Believer'(빌리버)에 참여한 저스틴 트랜터(Justin Tranter), 지난해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으로 화제를 모은 자라 라슨(Zara Larsson)까지 해외 유수 아티스트들이 작곡 크레디트에 이름을 올렸다.

 


여기에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편곡과 작사를 맡아, 대중들의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트와이스는 사랑의 설렘과 달콤이 무르익을 때 서로가 서로를 더 원하게 되는 감정을 노래한다.

한편, 트와이스의 2020년 첫 앨범 'MORE & MORE' 음원은 6월 1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작년 9월 미니 8집 'Feel Special'(필 스페셜) 이후 9개월 만에 발매하는 이번 음반은 지난 11일부터 예약 판매를 진행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