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더불어민주당 초선당선자 30여명 목포 세월호 참관

세월호 피해자, 5.18 관련 단체 간담회 등 국민 목소리 청취

박진종 | 기사입력 2020/05/18 [14:45]

더불어민주당 초선당선자 30여명 목포 세월호 참관

세월호 피해자, 5.18 관련 단체 간담회 등 국민 목소리 청취

박진종 | 입력 : 2020/05/18 [14:45]
더불어민주당 초선 당선인들이 18일 오전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에 거치된 세월호 선체를 참관하고 있다. / 연합뉴스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더불어민주당 초선 당선자 30여명이 18일 목포 신항 세월호를 방문, 참관해 4.16가족협의회, 4.16연대 등 세월호 피해자 가족과 시민단체를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또한 5.18 민주묘소 참배 후에는 5.18 관련 단체를 만나 간담회를 갖는 등 국민의 목소리를 듣고 21대 의정활동을 위한 행보를 시작했다.

 

초선 당선자의 목포 신항 세월호 방문은 초선 당선자들이 21대 개원 전에 사회현안의 현장을 방문해서 직접 이야기를 듣고, 국회가, 그리고 정치가 무엇을 할 것인지를 고민해, 21대 국회를 일하는 국회로 만들겠다는 취지로 자발적으로 추진됐다.

 

당선자 30여명은 9시30분 목포 신항 세월호를 찾아 간단한 추모 행사를 갖고 세월호를 참관한 후, 10시 30분 4.16세월호 가족협의회 및 4.16연대와 간담회를 열었다.

 

오후 3시 30분에는 더불어민주당 일정으로 국민 5.18민주묘지를 참배한다.

 

이후에는 5.18민주유공자유족회, 5.18민주화운동부상자회, 5.18구속부상자회,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와 간담회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초선 당선자 중 강선우 고민정, 고영인, 김남국, 김민철, 김영배, 김용민, 김원이, 문정복, 민병덕, 박상혁, 박영순, 신현영, 양경숙, 양이원영, 양향자, 오기형, 오영환, 유영주, 이동주, 이소영, 이수진, 이용우, 이탄희, 장경태, 장철민, 전용기, 천준호, 최혜영, 한준호 당선자, 재선 박주민 국회의원이 참석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