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공감신문] 조주빈 '피해자에 대한 미안함 보다 허세떨며 끝난 포토라인'

김나윤 | 기사입력 2020/03/25 [22:15]

[공감신문] 조주빈 '피해자에 대한 미안함 보다 허세떨며 끝난 포토라인'

김나윤 | 입력 : 2020/03/25 [22:15]

 

 

여성을 협박해 성 착취 불법 촬영물을 제작하고 유포한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25일 오전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고 있다./김나윤 기자

[공감신문] 김나윤 기자=여성을 협박해 성 착취 불법 촬영물을 제작하고 유포한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25일 오전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고 있다./김나윤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